한적한 시골의 전통가옥
한적한 시골의 전통가옥
6 huéspedes
3 dormitorios
1 cama
1 baño
6 huéspedes
3 dormitorios
1 cama
1 baño
No se hará ningún cargo por ahora

[집 전체에 13만원입니다!] 강릉시내에서 떨어진 한적한 곳입니다. 90년된 전통가옥이 보존되고 있습니다. 해변과는 거리가 있지만 한적한 곳에서의 힐링을 원하신다면 최적의 장소라고 할 수 있습니다. 대중교통을 이용하기 힘들기 때문에 차량이 있으신 분께 추천드립니다. 대관령까지 15분, 경포대까지는 20분이 소요됩니다. 반려동물 데리고 오셔도 됩니다! 도심의 피로에서 잠시 벗어나 밤하늘의 별을 보면서 조용하게 휴식을 취하시지 않으시겠어요?


Servicios
Calefacción
Elementos básicos

Precios
Personas adicionales $9 / noche después del primer huésped
Tarifa de limpieza $27
Comunícate siempre a través de Airbnb
Para que tus pagos estén protegidos, nunca transfieras dinero ni te comuniques desde afuera de la página o la aplicación de Airbnb.
Más información

Cancelaciones

Disponibilidad
Los viernes y sábados, la estancia mínima es de 2 noches.

8 evaluaciones

Veracidad
Comunicación
Limpieza
Ubicación
Llegada
Calidad
Perfil de usuario de 은주
Agosto de 2017
급하게 계획한 강원도 여행이라 숙소 잡기가 쉽지 않았는데 덕분에 잘 지내다 왔습니다~ 숙소가 좀 외진곳에 있어서 아파트 생활을 하고 있는 아이들에게 맘껏 소리치며 뛰어도 눈치 보지 않아 좋았구요...고택이라 냄새가 좀 나는것과 벌레와의 전쟁은 감수해야했어요ㅎㅎ 빡빡한 일정이라 숙소에서 지낸 시간이 많지 않았는데요..밤에는 좀 외져서 문을 열고 자기가 좀 무섭더라구요ㅜ

Perfil de usuario de Dawoon
Octubre de 2016
애견동반으로 갔습니다. 주변에 집이 없어서 강아지가 짖어도 크게 신경 쓰일것 없어 너무 좋았습니다. 오래된 고택이다보니 최신식 호텔처럼 깔끔하진않지만. 가족과 함께 요리를 하고 좋은 시간을 보내기에 전혀 부족함이 없습니다. 감사합니다^^

Perfil de usuario de Jae Yong
Agosto de 2016
여름철 모기장을 가져가시면 좋을 것 같아요! 고택이라 생각보다 덥진 않구요.. 그래도 방문을 열고 주무실거라면 모기장을 가져가시는게 좋아요~ 집 옆에 큰 국수집이 있는데, 주차장에서 바로 집 마당이 보이는... 구조적으로는 별로 좋지 않아요. 저녁 9시정도 영업을 종료하는데, 그 전에는 주차장에 있는 사람들과 눈을 마주치게 될 수도 있어요~ (낮잠은 방문을 닫고...!) 텃밭에는 채소들이 있고,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어요~ 불판도 있고 버너도 있어서 해진 저녁에 고기를 구워먹기도 했답니…

Perfil de usuario de Sinabro
Agosto de 2016
예약을 나누어 해서 후기를 두번쓰네요. 아래 후기 적었어요 :)

Perfil de usuario de Sinabro
Agosto de 2016
오로지 우리만의 공간으로 지낼수 있어요. 차타고 시내에는10분, 계곡과 바다는 20분 정도로 위치가 좋아요. 장보러 갈때도 놀러갈때도 맛집 찾으러 갈때도 위치덕에 편한 여행이었어요. 옆집이 큰-국수집이어서 차들이 많이 이동해요. 주차장이 옆에 붙어있어요. 놀다보면 신경쓰이지 않지만 처음엔 불편했어요. 방은 2.5개로 생각하는게 좋아요. [방2] [방3] [ 방1 ] 이런 구조에요. 다른 방을 들어가려면 첫번째 방을 지나야해요. 우리는 두명이 가서 상관없었지만 …

Perfil de usuario de Namhyoung
Mayo de 2016
화장실 수도에서 녹 가루가 나옴 / 아침 7시에 동네 주민으로 추측되는 누군가가 앞마당에 들어와서 떠드는 소리에 잠을 깸 / 쓰레기통에 누군가 사용한 쓰레기가 있었음 / 방문이 제대로 닫기지 않음

Perfil de usuario de Hyon Jeong
Septiembre de 2015
전 자가용이 없어서 택시를 이용했는데, 버스터미널에서 숙소까진 대략 십 분 정도 걸렸던 것 같아요.ㅎㅎ. 숙소는 원했던 대로 조용하게 쉴 수 있어서 만족스러웠습니다. 숙소자체도 그렇고 주변이 한적하고 고요해서 절로 차분해지더라구요.ㅎㅎ 아 또 가까운 거리에 마트랑 약국도 있어서 편했구요! 다음엔 좀 더 오래 머물고 싶네요~!

Seúl, Corea del SurSe registró en Agosto 2015
Perfil de usuario de 재웅
Índice de respuesta: 100%
Tiempo de respuesta: en pocas horas

El barrio

Espacios similares